치어리더 ‘민감 부위’ 만지고간 유명 스포츠 선수 논란(당시 사진)

치어리더 ‘민감 부위’ 만지고간 유명 스포츠 선수 논란

경기 후 치어리더 옆을 지나가며 생긴 일
치어리더의 가슴을 만졌다는 후문
sns에 영상 퍼져 논란

sns에 충격영상이 퍼졌다.

미국 애리조나대학교 농구선수가 경기 후 라커룸으로 향하던 중 한 여성 치어리더의 가슴을 만졌다는 의혹이 나와 논란이 되고 있다.

20일 애리조나 대학 농구팀 애리조나 와일드캣츠와 텍사스 기독 대학 농구팀 TCU 혼드가 농구경기를 했다.

그리고 이날애리조나 와일드캣츠는 TCU를 상대로 85-80으로 승리를 거두며 16강에 진출했다고 이야기 했다.

그런데 갑자기 경기 후 SNS에서는 중계 카메라에 포착된 한 장면이 갈무리돼 올라왔다.

떠도는 해당 영상에는 경기 후 애리조나 와일드캣츠 선수 베네딕트 매튜린(19)이 라커룸으로 향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때 매튜린은 팔을 뻗고 가다가 손가락으로 좌측에 서 있던 TCU 소속 치어리더의 가슴을 찌르듯 만지고 갔다.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경악을 금치 못했다.

이 장면을 본 네티즌들은 여러말을 쏟아냈다.

“이건 아무리 봐도 고의다.”, “아니다 이건 지나가다가 실수로 닿은것이다.” 등 여러 반응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