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 공개한 장윤정, 모두가 경악을 금치 못했다.(사진)

집 공개한 장윤정, 모두가 경악을 금치 못했다.

장윤정 집 공개
도경완, 장윤정 유튜브 채널에 영상 업로드
“어마어마하다.”

“인테리어 컨셉도 남다르다” 반응

트로트 가수 장윤정이 자택 한 편을 공개했다.

지난 25일 장윤정, 도경완 부부의 유튜브 채널에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장윤정은 “도장TV의 코너 속 코너, 장윤정의 코너를 만들어 보고 싶다는 생각에

‘장 회장의 원픽’ 콘텐츠를 해보려 한다”며

“제가 좋아하는 살림살이라든지 옷, 화장품, 인테리어 등 제가 좋아하는 것들을 나누고 싶다는 마음”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오늘은 랜선 ‘벽들이’를 해보려 한다. 제가 좋아하는 우리 집 공간을 조금씩 구석구석 소개를 해드리려 한다”며

“제가 좋아하는 소품들로 꾸며놓은 벽 한 곳을 소개해드리겠다”고 이야기했다.

장윤정이 소개한 공간은 하얀색 벽에 인테리어용 벽난로, 조명, 오디오 스피커와 여러 오브제들이 조화롭게 배치돼 세련된 감성을 자아냈다.

그는 “원래 여기에 애들 책장이 쫙 있었다. 얼마나 지저분했겠나. 누가 봐도 이 집은 아이를 키우는 집이었다”며

“‘답이 안 나오겠다’하고 책장을 아이들 방으로 집어넣고 여긴 내 마음대로 꾸몄다.

백화점 로비 내지는 갤러리 같은 느낌을 내보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특히 장윤정은 인테리어용 벽난로를 두고 “인테리어의 메인”이라며

“직접 구매를 했다. 받기까지 오래 걸렸다. 한 달 이상. 그런데 실물이 훨씬 잘생겼더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외에도 그는 직접 수집한 코끼리, 그림 액자 등 오브제를 소개하며

“요즘 다들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서 인테리어에 관심이 많으신 것 같다. 벽 하나를 날 위한 공간으로, 취향대로 꾸미는 것도 좋을 것 같다”고 조언했다.

장윤정은 트로트 톱스타로서 전국민이 아는 가수로 명성이 자자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