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아라뱃길에서 여성 시신 발견.. 50대 추정 누구?

[속보] 아라뱃길에서 여성 시신 발견.. 50대 추정 누구?

아라뱃길에서 여성 시신 발견


경찰이 직접 밝혀


시신은 부검 의뢰한 상태로 밝혀져

아라뱃길에서 여성 시신이 발견됐다고 경찰이 전했다.

9일 인천 서부경찰서가 전했다.

8일 오후 5시 55분쯤 인천시 서구 시천동 경인 아라뱃길 시천대교 인근 수로에서 물 위에 떠 있는 50대 여성 A 씨가 행인에 의해 발견됐다고 이야기 했다.

이를 본 행인은 119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A 씨는 안타깝게도 숨진 상태였다.

인상착의는 아래위로 등산복을 입고 있었으며 신발도 신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인천시 부평구에 홀로 거주하던 A 씨는 가족들과도 연락을 자주 하지 않아 실종신고도 되지 않은것으로 알려졌다.

이전 실종 신고된 이력 등은 없었다.

또한 정확한 사망 원인 파악을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해 둔 상태라고 경찰이 밝혔다.

경찰이 이야기 하기를 “A 씨는 발견 당시 외상이 발견되지 않았다”며 “범죄 혐의점이 없는 것으로 보여 실족 등 여러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조사 중”이라고 이야기를 전했다.